머니투데이

머니투데이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트위터 머니투데이 인스타그램
통합검색

국내증시

해외증시

"고금리 더 간다"…美국채 투매에 증시 급락, '킹달러' 귀환

"석달간 썩은 냄새" 아파트 주민들…40대 시신 발견에 '이럴수가'

"석달간 썩은 냄새" 아파트 주민들…40대 시신 발견에 '이럴수가' "제가 느끼기엔 석 달 이상 됐어요. 6월 말부터 냄새를 느꼈거든요."지난달 28일 서울 강동구의 한 아파트에서 40대 남성 A씨가 숨진 채 발견된 가운데 아파트 주민은 최소 3개월 전부터 정체불명의 악취를 느꼈다고 말했다. 이 아파트 입주민들은 지난 몇개월 동안 악취로 인한 고통을 호소하며 아파트 측에 조치를 요구해왔다. 주민들은 엘리베이터 내 게시물에 "썩은 냄새가 진동하고 있다"며 호흡 곤란과 두통을 겪고 있다고 적기도 했다. 4일 만난 아파트 주민들은 최소 3개월 전부터 악취를 느꼈다고 했...

"요일별로 해놨어, 챙겨 먹어"…약 소분, '약발' 안 떨어질까

"요일별로 해놨어, 챙겨 먹어"…약 소분, '약발' 안 떨어질까 [박정렬의 신의료인]약은 알약, 주사, 물약 등 다양한 형태(제형)로 개발된다. 구분이 쉽고, 인체 흡수율을 높이거나 작용 시간을 조절하기 위해서다. 제형에 따른 약 보관 방법도 차이가 있다. 의약품은 물론 건강기능식품도 제대로 된 보관 방법을 따라야 '약발'을 높일 수 있다. 순천향대부천병원 약품정보실 안수빈, 김진솔 약사의 도움으로 제형별 올바른 의약품 보관법을 알아본다.━알약은 포장 그대로, 직사광선 피해야━가장 흔히 쓰는 제형인 알약(정제)은 가능한 원래의 용기, 포장 그대로 보관하는 게 바람직하다. 특히, 통에 한꺼번에 담...

포토 · 영상

정치

사회

벤처·
스타트업

헬스·
바이오

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
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